기미의 특징과 원인, 해결책으로 트라넥삼산,아스타잔틴 성분 추천 제품 2 (닥터멜락신)

37세 이후 40대 홈케어로 기미, 잡티 좋아지는 법에 대해 이야기하고자 합니다. 30대 후반에 들어서면 거울을 볼 때 마다 피부가 칙칙해지고 얼룩덜룩 해지는 것을 느낍니다. 30대 초반까지만 해도 매력적인 주근깨로 보이는 색소침착이 확실한 기미로 보기 싫어지는 것을 느낄 수 있습니다. 나이가 들수록 얼굴에 생기는 얼룩덜룩한 기미 잡티와 같은 색소들은 많은 사람들에게 스트레스를 안겨 줍니다. 마땅히 기다린다고 해결되는 것이 아니라 더 번지거나 진해지기도 하고 막상 피부과에 가자니 시간이나 비용이 부담스러워 가지 못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그래서 홈케어로 관리를 해주는 것이 먼저가 되어야 합니다.

기미 홈케어에 좋은 화장품 성분인 트라넥삼산,아스타잔틴에 대해 알아보고 제품추천도 해보겠습니다.

기미의 정의

기미는 피부에 갈색 또는 회갈색 반점이 생기는 것을 특징으로 하는 일반적인 피부 상태입니다. 팔뚝이나 목과 같이 햇빛에 노출되는 신체의 다른 부위에도 발생할 수 있지만 주로 얼굴에 영향을 미칩니다.

기미의 주요 특징

  • 과색소침착: 기미는 피부, 모발 및 눈에 색상을 부여하는 색소인 멜라닌의 과잉 생산을 유발합니다. 이 과도한 멜라닌은 기미와 관련된 어두운 반점으로 이어집니다.
  • 표피 및 진피 기미: 기미는 색소 침착 깊이에 따라 두 가지 주요 유형으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표피 기미는 피부의 최상층(표피)에 영향을 미치는 반면, 진피 기미는 피부의 더 깊은 층(진피)에 영향을 미칩니다. 혼합 기미는 두 유형의 조합입니다.
  • 공통 부위: 기미는 주로 얼굴, 특히 뺨, 이마, 윗입술, 턱에 나타납니다. 이러한 영역은 태양에 더 많이 노출되는 경향이 있습니다. 그러나 기미는 햇빛에 노출되는 신체의 다른 부위에도 발생할 수 있습니다.
  • 유발 요인 및 악화 요인: 호르몬 변화는 기미 발달에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 호르몬 변동으로 인해 임신 중에 자주 발생합니다(“임신 마스크” 또는 “기미”라고 함). 다른 트리거에는 피임약과 같은 호르몬 요법과 태양 노출이 포함됩니다. 자외선은 멜라닌 생성을 자극하여 기미 증상을 악화시킬 수 있습니다.

기미는 신체적 불편함이나 건강 문제를 일으키지 않지만 개인의 자존감과 자신감에 상당한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점에 유의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기미의 특성에 대한 적절한 진단과 이해는 효과적인 관리 및 치료에 많은 도움을 줍니다.

기미의 원인

  • 호르몬 영향: 호르몬 변화는 기미 발달에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 특히 임신 중에 여성에게서 흔히 볼 수 있습니다(“임신 마스크” 또는 “기미”로 알려짐). 임신 중 에스트로겐과 프로게스테론 수치의 증가는 멜라닌의 과잉 생산을 유발하여 기미를 유발할 수 있습니다. 피임약 및 호르몬 대체 요법과 같은 호르몬 요법도 상태에 기여할 수 있습니다.
  • 태양 노출: 태양의 자외선(UV)에 노출되는 것은 기미의 주요 원인입니다. 자외선은 멜라닌 생성을 담당하는 세포인 멜라닌 세포의 생성을 자극합니다. 멜라닌 생성 증가는 기미 패치 형성으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적절한 보호 장치가 없는 태양 노출은 기존 기미를 악화시키고 새로운 반점이 생길 위험을 증가시킬 수 있습니다.
  • 유전적 요인: 기미에 대한 유전적 소인이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 기미의 가족력이 있는 사람은 기미 자체가 발병할 가능성이 더 큽니다. 특정 유전적 변이는 피부가 호르몬 변화 및 태양 노출에 반응하는 방식에 영향을 미쳐 기미 발달에 기여할 수 있습니다.

기미의 원인은 사람마다 다를 수 있으며 여러 요인이 함께 작용하여 발병을 유발한다는 점에 유의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기미 없애는 성분(해결책)

이러한 원인을 알고 기미를 개선하기 위한 홈케어 노력은 40대에게 필수!

하지만 단기간에 좋아지는 홈케어는 이 세상에 없습니다. 전문성 있는 연구결과들로 밝혀진 기미에 좋은 성분들을 알고 피부를 자극하지 않는 한도에서 최대함유량을 가진 화장품으로 관리를 하되 효과를 단기간에 바라지 말고 믿고 꾸준히 실천하는 것입니다. 먼저 기미에 좋은 성분들을 알아봅시다.

  • 하이드로퀴논

가장 오래되고 가장 강력한 미백성분

피부의 가장 표층인 표피에는 각질형성세포와 멜라닌 세포가 존재하고 있습니다.

이 중에서 멜라닌세포에서 합성하는 멜라닌색소가 바로 피부색이나 색소를 결정하게 됩니다.이 멜라닌색소 합성 과정에서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는 tyrosinase라는 효소가 있는데 하이드로퀴논은 바로 이 효소를 억제하여 멜라닌색소 합성을 저해하게 됩니다. 4% 하이드로퀴논 12주 사용 시 40% 환자에서 개선 효과를 보였습니다.

도미나 크림 멜라큐 크림 멜라노사 크림

  • 트레티노인 – 스티바A 크림

트레티노인은 각질세포의 턴오버(생성과 탈락)를 촉진하는 기능이 있다. 각질세포는 멜라닌세포에서 전달받은 멜라닌 색소를 가지고 있기 때문에 각질세포를 빨리 탈락시키는 것만으로도 피부 톤이 밝아지고 색소가 좋아지는 현상이 나타납니다. 실제 논문에 따르면 치료효과는 사용 후 24주째부터 나타나기 시작했고 40주를 사용했을 때 68% 환자에서 개선되는 효과를 보였다고 합니다. 다만 미백 효과를 위해서는 트레티노인 단독 성분보다는 앞서 설명드린 하이드로퀴논 성분을 혼합하여 사용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멜라논 크림, 트리루스트라 크림

  • 트라넥삼산

각질형성세포에서 분비되는 Plasmin이라는 물질은 멜라닌세포를 자극하여 멜라닌 색소 합성을 촉진합니다. 트라넥삼산은 Plasmin을 차단함으로써 멜라닌 색소 합성을 억제하는 효과가 있습니다.  연구논문에 따르면 10주 사용 시 약 33%의 개선 효과가 있었다고 합니다.

TA-Rx 크림

  • 시스테아민

멜라닌은 기미와 색소에 중요한 검은색의 Eumelanin과 밝은 색의 Pheomelanin으로 나눌 수 있는데 시스테아민은 피부의 멜라닌 합성 과정에서 Eumelanin으로의 합성 단계를 억제하고 Pheomelanin으로의 합성을 촉진함으로써 기미와 색소를 억제하게 됩니다. 또한 피부 내 글루타티온의 농도를 증가시키는데 글루타티온은 항산화 가능이 있어 피부과에서 미백주사로 많이 사용되는 성분이기도 합니다. 시스테아민 5% 크림을 사용하고 16주 후 최대 67%까지 멜라닌 색소가 호전되었다는 좋은 임상 결과가 보고되기도 했습니다.

시스테라 크림

이러한 연고들을 사용할 때는 반드시 주의해야 하는 사항이 있는데 의약품으로 나온 연고들의 경우 부작용으로 심한 자극감과 접촉 피부염이 생길 수가 있습니다. 반드시 소량부터 천천히 주의해서 사용해야 합니다. 또한 원치 않는 부위의 색이 빠지는 경우도 있어 피부가 얼룰덜룩 해지기도 합니다.

저는 이러한 연고의 부작용 때문에 화장품에서 기미에 좋은 성분을 가진 제품을 찾아보았습니다.

  • 피부에 자극없는 성분으로 구성되어 있는지
  • 기미에 좋은 미백 성분 함유량이 풍부한지 : 트라넥삼산, 아스타잔틴
  • 비타민C 함유로 제품 변성이 일어나지 않는지
  • 피부 깊숙이 전달되는 물질(리포좀, 나노기술 등)로 진피층까지 전달되는지 화장품에 들어가는 미백성분들
  • 안정화된 비타민C – 순수비타민C는 제품 변성의 가능성도 있고 자극정도가 강하기 때문에 비타민C 유도체(아스코빌글루코사이드)-식약처 미백 고시 원료를 쓰는지
  • 나이아신아마이드

결론(추천제품)

Dr.Melaxin 기미라인 : 기미에 특화된 원료인 트라넥삼산 고함량성분과 나이아신아마이드 고함량성분을 나노리포좀 공법으로 흡수율을 높여 최적의 장소까지 전달한 제품입니다. 제가 사용해 본 결과 기미가 많이 흐려지는 것을 경험하였습니다.

기미의 특징과 원인, 해결책으로 트라넥삼산,아스타잔틴 성분 추천 제품 2 (닥터멜락신)

https://melaxin.com/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